신자의 예수님과의 공중에서의 만남은



Solicitamos su permiso para obtener datos estadísticos de su navegación en esta web, en cumplimiento del Real Decreto-ley 13/2012. Si continúa navegando consideramos que acepta el uso de cookies. OK | Más información
 
 

신자의 예수님과의 공중에서의 만남은의 예수님과의 공중에서의 만남은 대환란의 어느 시기에 일어나는가?



질문: 신자의 예수님과의 공중에서의 만남은의 예수님과의 공중에서의 만남은 대환란의 어느 시기에 일어나는가?

대답:
대환란의 시기와 결부되어 신자의 예수님과의 공중에서의 만나는 시점은 오늘날 교회에서 가장 논쟁이 되는 이슈입니다. 세가지 주요 견해가 있는데 대환란 이전, 대환란 한 가운데, 혹은 대환란이 끝날 무렵으로 보는 것입니다. 네 번째 견해는 하나님의 분노 이전이라고 주장하는 것인데, 대환란 가운데라고 주장하는 견해를 약간 변형한 것입니다.

첫째, 대환란의 목적을 아는 것이 중요합니다. 다니엘 9:27에 의하면 이레 (7년)은 아직 도달하지 않았습니다. 다니엘이 말하는 칠십 주에 대한 예언은 (다니엘 9:20-27) 이스라엘 국가에 관한 것입니다. 하나님이 특히 이스라엘에게 주의를 기울이는 기간을 가리킵니다. 칠십번째 주는, 대환란의 떄로 하나님이 특히 이스라엘을 다루시는 시간일 것입니다. 여기서 대환란의 때에 이 땅의 교회들이 존재하지 않게 된다고 말할 수는 없지만, 그럼 교회가 꼭 남아있어야 할 이유는 무엇인가 질문하게 됩니다.

신자들의 예수님과의 공중에서의 만남은 데살로니가전서 4:13-18에서 우선적으로 언급됩니다. 다니엘 9:27에 따르면 모든 살아있는 신자들은 이미 죽은 신자들과 함께 공중에서 주 예수를 만나서 그와 영원히 함께 할 것이라고 합니다. 이렇게 하나님 자신의 백성들을 이 땅에서 데려가시는 것을 말합니다. 5장 9절에서는 바울이 말하길, “하나님이 우리를 세우심은 노하심에 이르게 하심이 아니요 오직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구원을 얻게 하신 것이라.” 우선적으로 대환란 시기를 다루는 요한계시록은 하나님께서 어떻게 자신의 분노를 이 땅 가운데 부으실 것인지를 전하는 예언의 메시지 입니다. 이는 대환란 동안 하나님의 백성들은 분노를 맛보지 아니하고 이 땅 가운데 남아 있을 것이라는 약속과는 불일치합니다. 이렇게 자신의 백성을 이 땅 가운데서 데려가신다고 하시고 그 다음에는 분노로부터 보호하시겠다는 약속은 이 두 가지 사건의 연계성을 말하는 것 같습니다.

또 다른 신자들의 부활 승천에 관한 구절은 요한계시록 3:10입니다. 여기서는 그리스도께서 약속하시길 믿는 자들은 이 땅에 임할 시험의 때를 면하게 될 것이라 합니다. 이는 두 가지를 뜻하는데: (1) 그리스도께서 시험 가운데 믿는 자들을 보호하신다. (2) 그리스도께서 신자들을 시험에서 구원하신다. 두 가지 다 가능한 해석입니다. 그러나 무엇으로부터 보호 받기로 약속되었는지를 아는 것이 중요합니다. 단지 시험에서가 하니라 시험의 “때”를 말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그리스도께서는 시험이 행해지는 그 시간, 즉 대환란의 때에 보호하시겠다는 것입니다. 대환란의 목적, 신자들의 부활/승천의 목적, 데살로니가전서 5:9절의 의미, 그리고 요한계시록 3:10의 해석이 모두 대환란전(Pretribulations)을 지지합니다. 이 부분을 다루는 성경 구절들을 문자그대로 해석하고, 일률적으로 연관된다면, 신자들의 예수님과의 공중에서 만나는 시점은 대환란전으로 보는 것이 가장 타당하다고 하겠습니다.



한국어 홈페이지로 돌아가기



신자의 예수님과의 공중에서의 만남은의 예수님과의 공중에서의 만남은 대환란의 어느 시기에 일어나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