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터리스트 종말 프레터리즘



Solicitamos su permiso para obtener datos estadísticos de su navegación en esta web, en cumplimiento del Real Decreto-ley 13/2012. Si continúa navegando consideramos que acepta el uso de cookies. OK | Más información
 
 

프레터리스트의 마지막 날에 대한 관점은?



질문: 프레터리스트의 마지막 날에 대한 관점은?

대답:
프레터리스트는 계시록은 초기 교회들 사이에서 이미 벌어졌던 혼란을 상징적으로 기록한 것으로 봅니다. 그들은 요한계시록에 있는 대부분의 예언적인 성격을 거부하고, 계시록은 단지 은유적/상징적인 것이거나 구체적인 미래의 사건들을 다룬다는 개념에까지 그 정도의 차는 다양합니다. 프레터리스트 운동은 근본적으로 신약에 기록되어 있는 종말론적 예언들은 서기 70년 그러니까 로마가 예루살렘과 이스라엘을 공격해서 멸망시켰을 때 이미 다 성취되었다고 합니다.

계시록 2장과 3장의 교회들에게 보낸 편지들은 1세기에 존재했었던 교회에 보내진 것인데, 오늘날 교회에서도 적용할 점들이 있고, 6장에서 22장은 아직 이루어지지 않은 미래를 담고 있습니다. 그런데 아직 성취되어지지 않은 예언들이라 해서 꼭 은유적으로만 해석할 필요는 없습니다. 성취된 예언도 보면 문자 그대로 성취된 것들입니다. 그리스도의 첫 번 오심에 대한 구약의 모든 기록을 보면, 그리스도는 예언된 그대로 오셨습니다 (다니엘 9:25-26). 또 처녀에게서 태어났습니다 (이사야 7:14). 우리의 죄로 고난을 당하시고 죽으셨습니다 (이사야 53:5-9). 이런 예들은 구약의 몇 백 가지 예언들 중 극히 일부분입니다. 그 예언들은 주님께서 예언자들에게 주셔서 성경에 기록된 것으로, 문자 그대로 성취된 것들을 말합니다. 이렇게 볼 때, 아직 성취되지 않은 예언들을 은유적으로만 해석하거나, 단순히 받아들이는 것을 벗어나 특별한 방법으로 이해하려는 것은 옳지 않습니다.

계시록 6장에서 18장을 보면 이 땅에 다시는 볼 수 없는 막심한 고통의 때가 옵니다. 그 때는 괴수 (적그리스도)가 이 땅을 7년간 다스리고 (대환란), 거짓 선지자들이 괴수를 신으로 숭배하라고 부추길 것입니다. 그리고 나서 19장에서는 그리스도의 재림으로 인해 모든 것이 절정에 달하는데, 그리스도가 괴수와 거짓 선지자들을 아마겟돈 전쟁에서 무찌르고, 그들을 불못에 쳐넣습니다. 29장을 보면 그리스도는 사탄을 음부에 가두어 두고, 천년 왕국을 이 땅에 세우십니다. 1000년이 다할 때에는 사탄은 다시 풀려나서 잠깐 반역을 하나, 그리스도께서 다시 사탄을 불못에 던지우십니다. 그 후 마지막 심판, 부활 그리고 모든 불신자들에 대한 심판이 시작됩니다. 21장과 22장은 영생 즉 모든 신자들 가운데 주님의 영원한 임재하심과 신자들의 주님과의 영원한 교제를 묘사하고 있습니다.

프레터리즘은 전반적으로 계시록을 번역하는데 있어 모순됩니다. 그들의 종말에 대한 관점은 6장에서 18장은 상징적, 은유적이라 합니다. 즉 문자 그대로 일어날 사건들을 묘사하는 것이 아니라 합니다. 그러나 19장은 문자 그대로 이해되어야 한다고 합니다. 예수 그리스도께서는 문자 그대로 실제로 돌아온다는 것입니다. 그런데 그 후 곧바로 20장은 은유적으로 해석해야 한다고 합니다. 21장과 22장은 최소한 반 정도는 문자 그대로 받아들일 수 있다 하면서, 새 하늘과 새 땅이 실제로 있을 것이라 합니다. 계시록이 놀랍고도 때로는 혼란스러운 내용들을 담고 있다는 것은 아무도 부정하지 않습니다. 또 어떤 사건들은 아주 구체적인 묘사로 되어 있다는 것도 부정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어떤 특별한 한 부분의 문자 그대로의 해석을 부정하는 것은 계시록의 어느 부분도 문자적으로 해석할 수 없게 만듭니다. 예를 들어, 인봉, 나팔, 은그릇, 증인들, 144,000, 짐승, 거짓 선지자, 천국 왕국 등이 은유적 상징적 용어라면, 무슨 근거로 그리스도의 재림과 새 땅을 문자적으로 해석할 수 있겠습니까? 이것이 프레터리즘의 오류입니다. 이것은 계시록을 해석하는 자들에 따라 다른 해석을 가능하게 합니다. 그러나 그 보다는 문자 그대로 읽고, 믿고, 순종하는 것에 힘을 써야 하겠습니다.



한국어 홈페이지로 돌아가기



프레터리스트의 마지막 날에 대한 관점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