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번도 복음을 들어 보지 못한 사람



Solicitamos su permiso para obtener datos estadísticos de su navegación en esta web, en cumplimiento del Real Decreto-ley 13/2012. Si continúa navegando consideramos que acepta el uso de cookies. OK | Más información
 
 

예수님에 대해서 들을 기회를 한 번도 갖지 못한 사람은 어떻게 될까? 하나님께서 그들을 벌하실까?



질문: 예수님에 대해서 들을 기회를 한 번도 갖지 못한 사람은 어떻게 될까? 하나님께서 그들을 벌하실까?

대답:
모든 사람들은 자신이 하나님을 아는지 모르는지 하나님께 책임이 있습니다. 성경은 말하길 하나님은 자연을 통하여 (로마서 1:20) 그리고 사람들의 마음 안에 (전도서 3:11) 자신을 분명히 계시하셨다고 했습니다. 문제는 인류는 모두 죄에 빠져 이런 하나님을 아는 지식을 거부하고, 하나님을 대적한다는 것입니다 (로마서 1:21-23). 하나님은 우리가 인간의 죄된 욕망을 따르도록 내버려 두시고는, 하나님을 떠난 삶이 얼마나 가치 없고 절망스러운지 알게 하십니다. 하나님을 거절하는 자들에게 이렇게 하십니다 (로마서 1:24-32).

사실 어떤 사람들에게는 하나님에 대해 들어보지 못한 것이 근본 문제가 아니라, 문제는 그들이 들은 것 그리고 자연 가운데 보이는 것을 거부했다는 것입니다. 신명기 4:29은 “네가 거기서 네 하나님 여호와를 구하게 되리니 만일 마음을 다하고 성품을 다하여 그를 구하면 만나리라.” 이 구절은 한 가지 중요한 원리를 제공합니다. 하나님을 진실로 찾는 자는 누구든지 그를 만나게 될 것이라는 점입니다. 진정으로 하나님을 알기 원한다면, 하나님은 자신을 나타내 보이실 것입니다.

문제는 (로마서 3:11). 사람들은 자연과 자신의 마음 가운데 계시는 하나님에 대한 지식을 거부하고 대신에 자신들이 새긴 신을 숭배한다는 것입니다. 그리스도의 복음을 들어 보지 못한 자들이 지옥에 간다는 것에 대해 하나님의 공정성을 따지는 것은 어리석은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이미 여러 방법으로 자신을 알리셨다는 데에 사람들은 나름대로 책임이 있습니다. 성경은 이들이 이 지식을 거부했기에, 하나님께서 그들을 지옥으로 벌하심이 정당하다고 합니다.

복음을 한 번도 들어보지 못한 자들에 대해서 논쟁을 벌이는 대신에 그리스도인들은 그들이 복음을 들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야 합니다. 우리는 모든 나라에 복음을 전하는 일에 부름 받았습니다 (마태복음 28:19-20; 사도행전 1:8). 하나님이 이미 드러내신 계시를 거절한 사람들이 있다는 사실은 신자들이 예수 그리스도를 통한 구원의 소식을 열심으로 전파 하도록 동기 부여해야 합니다. 오직 하나님의 은혜인 복음을 받아들임으로 사람들은 죄에서 구원 받고, 하나님을 떠난 영원한 지옥으로부터 구출될 수 있습니다.

복음을 한 번도 들어보지 못한 자들에게 하나님의 긍휼이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면 우리는 심각한 문제에 빠져 들게 됩니다. 복음을 한 번도 들어보지 못한 자가 구원 받는다면…우리는 어떤 자가 복음을 듣지 않았는지 분명히 하면 됩니다. 그럼 최악의 경우는 복음을 사람들과 나누고, 복음을 거부하게 만드는 경우일 것입니다. 복음을 듣지 못한 자는 반드시 심판 받아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복음 전도는 필요 없습니다. 복음을 한 번도 들어보지 못한 사람도 구원 받을 수 있다면, 왜 복음 전하는 자들이 복음이 거부당하고, 복음 전하는 자들에 대한 모욕을 감수해야 하겠습니까?



한국어 홈페이지로 돌아가기



예수님에 대해서 들을 기회를 한 번도 갖지 못한 사람은 어떻게 될까? 하나님께서 그들을 벌하실까?